본문 바로가기
주식,경제(Stock Market, Economy)

수열에너지 신재생에너지 K 한국형 그린뉴딜 관련주 알아보아요.

by 코스닥, 코스피, 비상장, 장외주식, 38커뮤니케이션, K Blanc-Z 2020. 10. 19.

수열에너지 신재생에너지 K 한국형 그린뉴딜 관련주 알아보아요.


1. 2020년 대한민국 정부에서 추진 중인 K 한국형 그린뉴딜 친환경 대표사업 수혜주는?

- 대한민국 그린뉴딜 정책의 일환으로 환경부에서는 수열에너지를 대표사업으로 선정하고 육성하려고 준비 중입니다. 


* 수열에너지란(Hydrotheraml Energy)?

- 하천수 및 바닷물의 표층(윗부분)에 저장되어지는 열에너지, 건물, 빌딩 등의 냉, 냉방, 농업용이나 산업체 등에서 필요

한 에너지원으로 이용됩니다. 

 

출처 : 냉동경향저널



수열에너지는 자연에 무한히 존재하는 에너지로써, 대규모의 열 에너지 자원으로 각 종 수요들을 충족 가능하며, 연료가

연소과정이 필요 없어 대표적인 친환경 에너지 자원입니다. (미세먼지 및 이산화탄소, 질소화합물 배출이 전혀 없어요.)

우리나라처럼 3면이 바다인 경우 바닷물(해수) 열에너지를 이용할 경우 45% 이상의 에너지 활용 및 절감이 가능하고, 

광물자원회수, 농업용수 및 시설, 담수화 설비, 수산물 양식 등에 적극적으로 활용 가능합니다. (선진국은 이미 운용중)

출처 : 환경부

수열 에너지 신재생 에너지 한국형 그린뉴딜에 핵심으로 자리매김

수열 에너지는 물 (Water-H20) 자체가 에너지원으로서, 수열 에너지를 활성화하기 위한 방안 및 업체를 선정중입니다. 


# 수열 에너지 관련주는?

  1) 지엔원에너지 (코스닥-270520) - 2450~2600원까지 1차 매수 접근

 - 연료전지사업의 시공, 설계, 냉난방 공조 설계회사, 지열과 수열 냉난방 시스템 제공업체. 이력 : 제2롯데타워, 한국전력

   신사옥, 서울특별시 신 청사 등

 

출처 : 네이버증권

 

2) 부스타 (코스닥-008470) - 차트에서 2020년 4~5월부터 저점 다지면서 매집 현황 포착

- 산업용 보일러 제조업체, 수열 히트펌프를 개발하였고, 진공보일러, 관류보일러 등 라인업 보유

 

출처 : 네이버증권

수열 에너지 신재생 에너지 한국형 그린뉴딜 이제 종목 선정


3) 한국종합기술 (코스피-023350) - 현재 차트상으로 제일 좋아 보임-매집 현황 포착

- 대한민국 기간산업 및 환경, 도로, 항만, 철도, 교량, 터널, 수자원 개발, 교통 등 다양한 Engineering을 설계, 기획, 김리,

 분석평가, 사업의 타당성까지 실행. 

출처 : 네이버증권

 

4) LS (코스피-006260) 

- 한국케이블공업회사로 설립, 천연가스, 도시가스의 에너지 사업, LS엠트론은 LS의 자회사로써 수열원 터보히트펌프를 개발하였음.

출처 : 네이버증권

수열 에너지 신재생 에너지 한국형 그린뉴딜 관련주, 수혜주, 대장주를 찾아라.

 

5) 시노펙스 (코스닥-025320)

- 멤브레인 필터, 수처리 사업, 나노기술 소재부품 전문기업, 세계 최고 수준의 여과 기술을 바탕으로 고객의 생산 효율성

제고에 대한 솔루션 제공, 2020년 7월 (주)프론텍과 흡수 합병함. (수열에너지 대표 관련주-대장주 가능성 다소 높음)

출처 : 네이버증권


수열 에너지 신재생 에너지 한국형 그린뉴딜 관련주 차트 흐름과 공시에 주목

6) 지엔씨에너지 (코스닥-1198850)

- 상용 및 비상발전기 사업, IDC 및 연구개발센터, 플랜트, 발전소, 대형 복합쇼핑몰 등 다양한 수요처가 확보되어 있어 안

  정적인 사업 영위하고 있음. (캐시카우-Cashcow가 확보돼있는 회사는 미래 가치가 높음)

출처 : 네이버증권


수열 에너지 및 신재생 에너지로써 한국형 그린뉴딜 정책의 관련, 수혜주 등을 알아보았습니다. 현재는 완벽하게 그린뉴

딜에 영향을 많이 받고 있지는 않지만 지금이야말로 종목 선정 후 조금씩 모아가셔야 할 때입니다.

수열에너지 및 신재생 에너지관련주들의 차트모양이 거의 비슷하고 외국인들이 조금씩 매수를 하고 있습니다.

포스팅 마치겠습니다. 

댓글0